유니세프 내용 바로가기 링크

후원자 참여

후원자 참여 이미지

유니세프 후원자님과
함께하는 다양한 활동

MORE

착한상품

착한상품 이미지

지구촌 어린이들에게 희망이
전해지는 착한상품

MORE

자원봉사

자원봉사 이미지

세계 어린이를 위해 활동하는 다양한 유니세프 자원봉사

MORE

뉴스

공지사항

(02/5/3) 유엔아동특별총회 개막

2003.06.18
■ 제목 : 유엔아동특별총회 뉴욕에서 개막 - 세계 70여개국 정상, 어린이를 위해 유엔본부로 집결! - 1990년 ‘세계아동정상회담’ 이후 12년 만에 어린이가 전세계의 초점이 되다 - 아동특별총회를 빛내줄 기념비적행사 : 故 오드리 헵번의 조각상 제막식 □ 5월 8일부터 10일까지 150여개국 정부, NGO 대표 참가 지난 10여년 간의 성과를 평가하고 어린이를 위한 새로운 목표 수립 5월8일~10일까지 3일 동안 뉴욕 유엔본부에서 어린이를 의제로 한 유엔아동특별총회(UN General Assembly Special Session on Children)가 개최된다. 본 총회에는 세계 70여 개 국가의 정상을 포함한 150여개국의 정부 및 NGO 대표들이 참가하여, 1990년 유엔 세계아동정상회담(World Summit for Children)에서 채택했던 2000년을 위한 목표 27개항의 추진상황을 평가하고, 2015년까지 해결해야 할 과제를 토의함으로써, 어린이를 위한 새로운 목표와 행동계획을 수립하게 될 것이다. 주요 안건은 어린이사망률(child mortality) 감소, AIDS 퇴치, 착취(exploitation)와 빈곤(poverty) 퇴치 등이 될 것이다. 유엔아동특별총회는 지난해 9월에 열릴 예정이었으나 9.11 사태로 올 5월로 일정을 변경하여 열리는 것이며, 유니세프는 본 아동특별총회를 주관하는 사무국 역할을 맡고 있다. 총회에 앞서 세 번의 준비위원회의(Preparatory Committee)가 열려, 지난 10년간의 성과에 대한 검토와 앞으로의 목표에 대한 논의가 이루어졌다. 본 총회에 맞춰 유엔사무총장이 펴낸 보고서 ‘We the Children’은 1990년 세계 아동정상회담 이래 전 세계적 차원에서 이루어진 어린이 권리보호와 복지향상의 성과를 평가하고 있으며, 그 동안의 어려움과 교훈을 소개하는 한편 미래를 위한 제언을 하였다. 또한, 이번 총회의 결과보고서 ‘A World Fit for Children’는 앞으로 10년간의 어린이 복지 증진을 위한 세계선언과 행동계획(Declaration and Plan of Action)을 제시하게 될 것이다. 각국 정부는 유엔아동특별총회의 결과보고서가 제시하는 목표들을 이루기 위해 2002년 말까지 국가별 행동계획을 작성해야 하며, 추진상황에 대해 정기적인 보고서를 작성해야 한다. 이번 아동특별총회에 한국에서는 대통령 영부인 이희호 여사를 수석대표로 하고, 2명의 어린이대표를 포함한 정부대표단과 유니세프한국위원회를 비롯한 NGO 대표(어린이대표 포함) 등이 참가할 예정이다. □ 각 나라 어린이의 의견을 대변할 세계아동포럼 아동특별총회가 열리기에 앞서 5월 5일부터 7일까지 3일 동안 전세계 어린이 370여명이 모여 세계아동포럼 (Children’s Forum)을 개최한다. 어린이 대표들은 유엔아동특별총회 결과보고서의 주요 논점과 목표 달성을 위한 구체적 행동계획, 어린이가 행복한 세상을 만들기 위해 어린이들이 참여해야 할 일 등을 토론하게 된다. 또한 포럼에서 토의한 결과를 유엔 역사상 최초로 어린이 대표 2명이 유엔총회의 본회의장에 나가 발표하게 된다. ■ 어린이를 사랑한 故 오드리 헵번의 정신을 영원히 기리기 위하여 조각상 ‘오드리 헵번의 영혼’제막 아동특별총회 개막 전날인 (현지시각)5월7일 오후6시30분, 유니세프 본부 인근 광장에서 로저 무어와 헤리 밸라폰테 유니세프 친선대사, 유엔사무총장 부인 난 아난 여사 등 세계 유명 인사들이 모인 가운데, 오드리헵번의 정신을 기리기 위해 제작된 청동 조각상 ‘오드리 헵번의 영혼(The Spirit of Audrey)’의 제막식이 열린다. 오드리 헵번은 1988년 유니세프 친선대사가 되어 1993년 암으로 세상을 떠날 때까지 수많은 개발도상국을 방문하여 고통받는 어린이들을 위로하는 한편 전세계인들에게 어린이를 도울 것을 호소한 바 있다. 조각은 유명한 예술가이자 조각가인 존 케네디(John Kennedy)의 작품이며 오드리 헵번의 오랜 동반자였던 로버트 월더스(Robert Wolders)의 의뢰로 제작하여 유니세프에 기증한 것이다. 조각상의 높이는 7피트(2m 13cm)이다.<끝>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