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니세프 내용 바로가기 링크

후원자 참여

후원자 참여 이미지

유니세프 후원자님과
함께하는 다양한 활동

MORE

착한상품

착한상품 이미지

지구촌 어린이들에게 희망이
전해지는 착한상품

MORE

자원봉사

자원봉사 이미지

세계 어린이를 위해 활동하는 다양한 유니세프 자원봉사

MORE

뉴스

공지사항

2011 유니세프 세계아동현황보고서

2011.02.24




유니세프가 매년 세계어린이상황을 조사해 발표하는 세계아동현황보고서의 2011년도판이 2월 25일 출간되었습니다. 올해의 주제는 ‘’청소년기의 중요성’으로 유니세프는 10~19세 사이의 청소년들이 인류의 미래에 얼마나 중요한 역할을 하는 세대인지 강조하고 있습니다.



지난 20년 동안 국제사회가 집중적으로 투자한 세대는 10세 미만의 어린이였습니다. 어린이사망률을 낮추기 위해서는 영유아 보호가 가장 시급했기 때문입니다. 
그 결과 5세 미만 사망률은 33% 낮아졌고, 대부분의 지역에서 남녀간 초등학교 취학률 차이도 거의 사라졌습니다. 기본 질병에 대한 예방접종을 받고, 안전한 식수를 마시는 어린이 수도 크게 늘어났습니다.
 
이와는 대조적으로 10세 이후 청소년들은 많은 혜택을 받지 못했습니다. 현재 중등학교 학령청소년 중 7100만 명이 학교에 다니지 못하며, 특히 여자어린이들의 중등학교 취학률은 크게 떨어지고 있습니다. 

영유아기에 대대적인 투자가 이루어진 덕분에 청소년들은 보건이나 영양 결핍으로 인한 사망의 위험으로부터는 어느 정도 벗어나 있습니다. 그러나 청소년들은 폭력과 학대, 노동착취, 강제징집, 조혼, 에이즈, 범죄행위 등 청소년들은 유아기 때와는 다른 새로운 위기와 직면해 있습니다. 

청소년 사망원인의 3분의 1이 불의의 사고입니다. 예를 들어 브라질에서는 1998~2008년 기간중에 영아사망률의 하락으로 1세 미만 영아2만6천 명이 어린이들이 생명을 건졌으나 같은 기간 15~19세 사이의 청소년 8만1천 명이 살해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미래의 삶을 창의적으로 계발하는 데 초등교육 만으로는 충분하지 않습니다. 중등교육을 받아야 충분한 지식과 기술을 익혀 노동착취나 폭력 등 삶에 장애가 되는 요소들로부터 벗어날 수 있게 됩니다.

그러나  가난한 소외계층 어린이들은 청소년기에 접어들면서 중등교육에서 배제되는 등의 불평등을 경험하기 시작하고 여자어린이의 경우 가사노동과 조혼 등에 희생되기 쉽습니다. 중국을 제외한 개발도상국에서는 최빈곤층 여자어린이들이 18세 이전에 결혼할 확률은 최부유층 또래 친구들에 비해  약 3배나 높게 나타납니다. 
조혼을 한 어린 소녀들은 임신과 출산과정에서 사망할 위험이 매우 높으며, 자녀를 출산한 경우에도 아기가 영양실조에 걸릴 위험이 높습니다. 또한 여자어린이들은 남자어린이들보다 가정폭력과 성폭력을 더 많이 경험하게 되며, 에이즈에 감염될 확률도 높습니다. 

88%의 청소년이 개발도상국에서 살고 있습니다. 그리고, 청소년 5명 가운데 1명이 정신장애나 행동장애로 고통받고 있습니다. 2009년 기준으로 8100만 명의 젊은이들이 실업 상태였습니다. 지금 노동시장에서는 젊은이들이 어린 시절 배우지 못했던 새 기술과 지식을 요구하고 있습니다. 

우리가 청소년에게 투자해 그들이 새로운 기술과 지식을 습득할 수 있도록 돕지 않는다면 나라와 지역사회는 발전의 기회를 잃게 될 것입니다. 청소년이라는 엄청난 자원의 중요성을 많은 나라들이 간과하고 있습니다. 청소년을 위한 교육과 훈련에 투자함으로써 각국은 어마어마한 생산성을 가진 가치있는 노동력을 확보할 수 있으며 이는 국가경제 성장에 크게 기여할 수 있습니다. 세계12억 청소년 인구에 집중적으로 투자하는 것이 뿌리깊은 절대빈곤 및 불평등의 악순환을 끝낼 수 있습니다. 





▶ 청소년 상황을 파악하기 위한 자료수집과 자료수집방법과 분석방법 개발.
▶ 스스로 빈곤을 이기고 국가경제에 기여하는 능력을 키워주는 청소년 교육과 훈련
▶ 자신의 의견을 표현할 수 있는 참여기회 확대 및 참여를 위한 제도적 장치 마련 - 국립청소년상담센터, 청소년포럼, 온라인 사회운동 등
▶ 청소년의 권리를 지원하는 환경 만들 - 청소년권리를 보호하는 법령과 정책, 프로그램 시행, 청소년을 위한 기본서비스 제공을 방해하는 장애요인을 제거하려는 정부의 노력 등
▶ 조혼과 노동착취 등 청소년을 억지로 성인이 되도록 강요하는 절대빈곤과 불평등 타개


유니세프의 앤서니 레이크 총재는 말합니다.

“우리는 지금부터라도 청소년들의 삶에 귀를 기울여야 합니다. 특히 여러 가지 면에서 차별 받는 여자 청소년들에게 많은 관심을 가져야 합니다. 이들에게 좋은 교육환경을 마련해주고 적절한 의료서비스를 제공해 삶의 수준을 향상시켜야 합니다. 이들을 도울 수 있는 다양한 방법들을 모색해 집중적으로 투자해야 합니다. 세계의 수백만 명의 젊은이들이 우리의 도움을 간절히 기다리고 있습니다.”


▶ 2011 세계아동현황보고서 국문판 요약본 보기  첨부화일Book_20110224.pdf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