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니세프 내용 바로가기 링크

후원자 참여

후원자 참여 이미지

유니세프 후원자님과
함께하는 다양한 활동

MORE

착한상품

착한상품 이미지

지구촌 어린이들에게 희망이
전해지는 착한상품

MORE

자원봉사

자원봉사 이미지

세계 어린이를 위해 활동하는 다양한 유니세프 자원봉사

MORE

뉴스

공지사항

네팔, 7.3 강진 또 발생

2015.05.12
8,000명 이상의 생명을 앗아간 지 불과 17일 만에 네팔에서 7.3 규모의 강진이 또 발생했습니다.

 
이번 지진은 네팔 수도 카트만두에서 동쪽 83Km 떨어진 에베레스트 산 근처의 남체 바자르 마을 인근에서 발생했으며 인도 북부 대부분 지역에서도 진동을 느낄 수 있을 정도로 강력했다고 전해지고 있습니다. 



영국 BBC 등 외신은 지진의 여파가 꽤 오랫동안 지속되었고, 주민들이 혼란에 빠져 도시는 패닉상태라고 전했습니다.

진원지 자체는 주민들이 많이 살고 있지 않지만, 지난 달 강진으로 인해 건물들의 기반이 취약해진 상태여서 산사태 등의 추가 피해가 우려되고 있습니다.



영국 BBC의 사이먼 콕스는 “정말 강한 지진이었습니다. 약 25초 동안 땅이 흔들렸고, 새들이 꽥꽥댔습니다. 건물이 흔들리는 것을 느끼고 모든 사람들이 공포에 질려 거리에 나왔고, 일부는 울기 시작했습니다.”라고 전했습니다.
 
이번 지진은 지난 달 25일, 네팔 역사상 최악의 지진으로 기록되는 규모 7.8의 강진이 네팔을 강타한지 불과 17일 만입니다. 현재 확인된 사망자는 8,019명, 부상자 17,866명 이며 네팔의 75개 행정구역 중 57개가 심각한 피해를 입은 것으로 밝혀졌습니다. 대지진이 연이어 발생함에 따라 피해자 수 또한 급증할 것으로 예측됩니다. 



네팔 인구의 40%인 어린이 170만 명이 참혹한 지진현장에 내몰려 있습니다. 연이은 지진 발생으로 인해 네팔 어린이는 공포에 떨고 있습니다.

유니세프는 네팔 어린이와 끝까지 함께 하겠다는 약속을 지키기 위해 지난 지진 발생 후 지속적으로 지원활동을 펼치고 있습니다. 약 216,882명에게 깨끗한 식수를 보급하였으며 24,801명에게 위생시설을 접할 수 있도록 진행하고 있습니다. 또 지진의 피해를 입은 어린이를 위해 아동친화공간 38개를 조성하고, 어린이 약 3,300명이 교육 받을 수 있도록 전력을 다하고 있습니다.

지금 네팔 어린이에게는 실낱 같은 희망이 필요합니다. 우리의 관심이 네팔 어린이에게 생명수가 될 수 있습니다.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