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니세프 내용 바로가기 링크

설립이념

유니세프 설립이념 이미지

어린이가 살기좋은 세상은
모두가 살기좋은 세상입니다

MORE

역사

유니세프 역사 이미지

1946년 창립된 유니세프의 역사를 알아보세요

MORE

후원자 참여

후원자 참여 이미지

유니세프 후원자님과
함께하는 다양한 활동

MORE

착한상품

착한상품 이미지

지구촌 어린이들에게 희망이
전해지는 착한상품

MORE

자원봉사

자원봉사 이미지

세계 어린이를 위해 활동하는 다양한 유니세프 자원봉사

MORE

뉴스

공지사항

최은경 모유수유홍보대사 포스터 제작

2005.03.29
2004년 7월 유니세프 모유수유 홍보대사로 임명된 MC 최은경 씨의 엄마젖 먹이기 권장 포스터가 제작되었습니다.

청바지와 티셔츠 등 가벼운 차림의 최은경 씨가 아들(이해연)을 안고 있는 것을 사진작가 김중만 씨가 촬영하였습니다. 젊고 똑똑한 신세대를 대표하는 최은경 씨의 이미지를 최대한 살렸다고 평가됩니다. 포스터에는 이들 사진과 함께 젊은 엄마들이 참고할 수 있는 엄마젖 먹이기에 관한 정보도 실려있습니다.

유니세프한국위원회는 이 포스터를 전국 보건소와 42개 아기에게 친근한 병원, 관련 기관에 배포할 예정입니다. 구입을 원하는 병원과 일반인들은 본 위원회에서 장당 2,000원에 구입할 수 있습니다. 판매로 모아진 기금은 엄마젖 먹이기 권장 운동을 지원하는데 사용됩니다.

※ 구입문의: 02-723-7409

※ 포스터에 있는 문구입니다.(아래)

엄마젖 먹이기 포스터○ 꼭 알아 두세요!

- 될 수 있으면 진통과 출산 때 약물을 사용하지 않도록 합니다.
- 출산 전에 의사나 간호사에게 젖을 먹이겠다고 꼭 말하세요.
- 산전 교실에 참가하세요. 많이 배울 수 있어요.

○ 엄마젖을 잘 먹이기 위해서는 배워야 해요. 노력 없이 되는 것은 없답니다.

- 출산 후 1시간 이내에 젖을 물립니다.
- 자주 젖을 물리세요. 아기가 자주 빨수록 엄마젖은 더 많이 나옵니다.
- 인공젖꼭지나 우유병은 절대 물리지 마세요. 누가 권하면 거절해야 해요.
- 아기와 같은 방에서 지냅니다. 편하게 누워서 젖을 먹여도 좋습니다.
- 젖 이외의 다른 것(분유, 물, 포도당 등)을 먹이지 않아요.
- 4~6개월 간은 젖만 먹여도 O.K.

○ 이렇게 하고 있다면 걱정 마세요. 엄마와 아기 모두 잘하고 있어요.

- 아기가 배고픈 신호를 보내면 금방 젖을 물립니다. 울면 이미 늦은 거예요.
- 아기의 윗 입술이나 턱을 건드리면 아기는 입을 크게 벌려요. 그 때 유방의 검은 부분(유륜)이 다 들어가도록 젖을 물리지요.
- 지속적으로 리듬값 있게 빨고 삼키다가 잠깐씩 쉬기도 해요.
- 삼키는 소리가 들려요.
- "아기의 코와 엄마의 유방이, 엄마의 가슴과 아기의 가슴"이 닿아 있어요.
- 매번 양쪽 젖을 먹이지 않아도 돼요. 한번에 한쪽 젖만 먹는 아기들도 많아요.
- 기저귀를 하루 6개 이상 적십니다.
- 엄마젖을 먹으면 아기의 ’응가’는 검정색에서 초록/황금색으로 바뀌어요.

○ 젖 먹일 때 누구에게도 방해 받으면 안 돼요. 젖을 먹이고 나면 엄마도 쉬어야 해요.

- 방문객이 있다고 젖 먹이는 걸 서둘러 마치거나 갈 때까지 미루지 마세요.
- 젖 먹이는 사이사이 쉬기 위해서라면 전화벨도 꺼놓습니다.

○ 주위에 젖 먹이는 엄마가 있다면 정보를 나누고 서로 격려 하세요.

- 도움이 필요하면 아기를 낳은 병원이나 website에서 상담 받으세요. (www.breastmilk.co.kr , www.pediatrics.or.kr 전문가가 도와드려요.)

○ 유니세프한국위원회:  TEL 02)723-7409 FAX 02)723-9083

○ 사진 설명
- 유니세프 모유수유 홍보대사 MC 최은경 과 아들 이해연
- Photo by 사진작가 김 중 만

* * *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