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니세프 내용 바로가기 링크

후원자 참여

후원자 참여 이미지

유니세프 후원자님과
함께하는 다양한 활동

MORE

착한상품

착한상품 이미지

지구촌 어린이들에게 희망이
전해지는 착한상품

MORE

자원봉사

자원봉사 이미지

세계 어린이를 위해 활동하는 다양한 유니세프 자원봉사

MORE

뉴스

공지사항

어린이 3억 8,500만 명이 극심한 빈곤에 살고 있어

2016.10.05

 

어린이 3억 8,500만 명이 극심한 빈곤에 살고 있어
-유니세프•세계은행그룹 공동 연구 결과 -

 

유니세프와 세계은행그룹(World Bank Group)이 공동으로 진행한 연구 결과에 의하면 어린이가 극심한 빈곤 계층에 속할 확률은 성인의 두 배입니다. ‘Ending Extreme Poverty: A Focus on Children’ 보고서에 의하면 2013년에 개발도상국에 사는 어린이 중 19.5%가 하루 1.9 미화달러 이하로 연명해야 하는 ‘극빈층’이었던 반면, 성인 중에선 9.2%만이 극빈층에 속했습니다. 전 세계적으로 어린이 3억 8,500만 명이 극심한 빈곤 속에 살고 있습니다.

 

어린이들은 빈곤에 더 취약합니다. 어린이들은 이번 연구 대상이었던 빈곤계층 인구의 3분의 1가량을 차지했고, 극빈층의 절반 가량을 차지하고 있었습니다. 나이가 어릴수록 빈곤에 더 취약해집니다. 개발도상국에 사는 5세 미만 어린이의 20% 이상은 극빈 계층 가계에 살고 있었습니다. 

 

유니세프 총재 앤서니 레이크는 다음과 같이 말했습니다. “어린이들이 극심한 빈곤 속에서 살 확률이 성인보다 높을 뿐만 아니라 빈곤의 악영향에 더 큰 영향을 받기도 합니다. 빈곤으로 누리지 못하는 많은 것들로 인해 신체와 정신의 발달이 저해되기 때문에 어린이들은 모두 빈곤에 취약하지만, 발달이 집중적으로 이루어지는 5세 미만 어린이들은 더 취약하며, 빈곤의 가장 큰 피해자라고 볼 수 있습니다. 사하라 이남 아프리카 어린이들의 50%와 개발도상국 어린이의 20%가 극심한 빈곤 속에서 자라고 있다는 것은 충격적인 일입니다. 이는 어린이들의 미래뿐만 아니라 어린이들이 속한 사회에도 악영향을 미칠 수 있습니다.” 

 

이번에 발표된 연구 결과는 세계은행그룹이 새롭게 시작한 연구 'Poverty and Shared Prosperity 2016: Taking on Inequality'의 일환으로 진행되었습니다. 세계은행그룹의 연구에 의하면, 전 세계적으로 2013년에 하루에 1.9 미화달러 미만으로 연명한 극빈계층에 속한 사람들은 7억 6,700만 명에 이르며 이 중 50%는 18세 미만입니다. 

 

세계은행그룹 빈곤과 평등 시니어 책임자 아나 레벤가(Ana Revenga)에 의하면, “극빈계층 어린이가 이렇게 많다는 것은 우리가 어린이들의 생애 초기 발달단계에 집중적으로 투자해야 한다는 점을 보여줍니다. 우리는 산모들을 위한 태아기 관리 서비스, 조기영유아발달 프로그램, 양질의 학교 교육, 깨끗한 물, 안전한 위생, 보편적 보건의료 복지체제 등에 투자할 필요가 있습니다. 오늘날 만연한 빈곤의 대물림을 끊을 수 있는 유일한 방법은 이러한 서비스들을 개선하고 어린이들이 자라서 양질의 직업을 구할 수 있는 기회를 가질 수 있게 보장하는 것입니다.”

 

 

극빈계층 어린이에 관한 통계는 전 세계 인구의 83%에 해당하는 89개국의 데이터를 기반으로 작성되었습니다. 사하라 이남 아프리카 어린이의 약 50%는 극빈층에 속해 있으며, 전 세계 극빈계층 어린이 중 사하라 이남 아프리카 어린이들이 50%를 차지하는 등 사하라 이남 아프리카는 다른 어떤 지역보다 극빈층에 속한 어린이가 월등히 많이 분포해 있습니다. 남아시아 어린이는 전 세계 극빈계층 어린이의 36%를 차지하여 두 번째로 많이 분포한 지역인데, 이 중 30% 이상은 인도에 거주하고 있습니다. 또한 극빈계층 어린이의 80% 이상은 농어촌 지역이나 도서산간 지역에 살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추가적으로, 연구 결과에 의하면 소득 수준이 높아져도 여전히 빈곤의 최대 피해자는 어린이입니다. 어린이 중 45%가 1인당 하루평균 3.1 미화달러로 연명해야 하는 가계에 속했던 반면, 성인 중에선 27%만이 속했습니다. 

 

유니세프와 세계은행그룹은 전 세계 각국 정부들에게 다음과 같은 사항을 권고하고 있습니다. 
- 전국, 지역 차원에서 어린이 빈곤율을 정기적으로 측정하고, 2030년까지 극심한 빈곤을 타파하기 위한 노력의 일환으로 국가 빈곤 감소 계획 정책을 수립할 때 어린이에 초점을 맞출 것
- 빈곤 가정이 식품, 의료 보건 서비스, 교육 및 여타 어린이를 빈곤으로부터 보호하는 데 도움이 되는 서비스들을 구입하는 데 직접적인 도움이 되는 현금 지급 서비스와 같은 사회보호체제를 강화할 것 
- 빈곤계층 어린이들을 위한 교육, 보건, 식수와 위생 및 기반시설에 우선적으로 투자하고, 가뭄, 전염병, 경제 불황 등으로 사람들이 다시 빈곤에 시달리지 않게끔 방지하는 사회안전망을 구비할 것
- 빈곤계층 어린이들이 경제 성장으로 혜택을 볼 수 있게 정책을 수립할 것 

유니세프와 세계은행그룹은 파트너들과 함께 빈곤의 악순환을 끊고 조기 영유아 발달을 촉진할 수 있게 현금 지급 서비스, 영양 · 의료보건 ∙ 교육 프로그램 등을 실시하여 협력하고 있습니다.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