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니세프 내용 바로가기 링크

후원자 참여

후원자 참여 이미지

유니세프 후원자님과
함께하는 다양한 활동

MORE

착한상품

착한상품 이미지

지구촌 어린이들에게 희망이
전해지는 착한상품

MORE

자원봉사

자원봉사 이미지

세계 어린이를 위해 활동하는 다양한 유니세프 자원봉사

MORE

스토리

공지사항

파키스탄 청소년이 18개월만에 ‘오토바이 가게’를 차린 사연

2016.03.31
경제적 이유로 학교를 다니지 못하는 청소년, 이들의 미래는 어떻게 될까요? 전세계 7천 만 명 이상의 청소년들이 학교에 다니지 못하고 있습니다. 
유니세프는 경제적 사정으로 교육과 구직 기회를 얻지 못하는 청소년을 위해 영국 바클레이스(BARCLAYS)은행과 협력하여 ‘Building Young Futures’ 프로그램을 전개하고 있습니다. 그들에게 필요한 기술을 알려주고, 직업이나 회사 경영에 대한 길을 안내해, 청년들이 밝은 미래를 가질 수 있도록 도와줍니다. 

유니세프 지원 ‘직업 훈련 프로그램’으로 나만의 가게를 세우다!

“제 오토바이 정비소를 가지고 여기서 버는 수입으로 가족과 살아가고 있어요.” 
올해로 19살이 된 파키스탄에 사는 모하마드 탄비르도 ‘Building Young Futures’ 프로그램의 수혜자입니다. 모하마드는 “제가 처해 있던 상황 때문에 학교를 그만두게 되었어요. 정비나 수리에 대해 아무것도 몰랐기 때문에 무급으로 일하며 정비소 사장님한테 기술을 배웠어요.” 라고 이 일을 처음 하게 된 계기를 밝혔습니다.
 
byf
 
모하마드는 오카라의 직업훈련학교에 오토바이 정비공에 관한 수업이 있다는 것을 들었습니다. “정식 수료 과정을 밟기로 마음 먹었어요. 저는 수업을 들었고 지금 그 혜택을 받고 있어요.” 14개월의 수료 과정을 마치고 모하마드는 다른 누군가 밑에서 일을 하는 것보다 자신만의 사업을 시작하는 것에 자신감을 가졌습니다. 자격증과 가족이 살고 있는 땅을 담보로 은행에서 PKR 80,000(US$760)을 대출받아 상점가에 점포를 빌리고 필요한 장비들을 구입했습니다. 자신감을 밑바탕으로 노력한 끝에 할부금을 갚고, 18개월이 조금 넘은 시점에는 모든 종류의 오토바이를 고칠 수 있는 전문 정비소를 세울 수 있었습니다.

6개국 소외 된 청소년을 위한 'Building Young Futures'

2008년 처음 시작된 'Building Young Futures' 프로그램은 브라질, 이집트, 인도, 파키스탄, 우간다, 잠비아 6개국의 7만 4천 명의 청소년들이 재무, 직업, 개인 사업에 관한 훈련을 받고 그 혜택을 직접 누리는 것을 목표로 합니다. 
파키스탄에서는 프로젝트의 첫 단계로 600명의 청소년들이 의상 제작자, 미용사, 전기기사, 오토바이 정비공 수업을 받았습니다. 2012년에는 만 명의 가난한 청년들의 가능성을 키워 청년실업을 해결하는 것을 목표로 'Building Young Futures'의 두 번째 단계를 진행했습니다.
오카라 직업훈련학교 교장은 “학생들의 취업률은 80퍼센트입니다. 너무 가난해 학교에서 주는 봉급 PKR500($4.70)이 부족하거나 너무 먼 지역에서 살아서 비싼 교통비를 지불해야 하는 것만 빼면 학생들이 직업훈련과정 중 겪는 어려움은 없습니다.”라며 직업훈련과정의 이점에 대해 말했습니다.

의상 디자이너를 꿈꾸는 파키스탄 17세 소녀

17세의 파키스탄 소녀 자리 유세프 또한  ‘Building Young Futures’의 수혜자 중 한 명입니다.
 
byf

“유명한 의상 디자이너가 되고 제 의상실을 가지는 게 제 꿈이에요. 하지만 집이 가난해서 이 꿈을 실현시키는 것은 쉽지 않겠죠.” 

자리의 아버지는 교회에서 수위로 일하고 있습니다. “교회 목사님이 어린 소녀들을 대상으로 한 바느질과 재봉을 가르치는 직업훈련에 대해 알려주셨어요. 저희 집에서 가장 가까운 직업훈련센터가 15km나 떨어져 있고 어린 딸을 그 먼 곳으로 보내기 겁이 났어요. 교통비도 만만치 않고요. 하지만 다른 집 딸들이 이곳에 다니는 것을 보고 저도 자리를 보내기로 했어요.”
 
byf
드레스 만들기 수업 중, 옷의 컷팅 패턴을 알려주는 강사의 말에 귀 기울이고 있는 학생들.
 
byf
재봉 연습을 하고 있는 자리 유세프.
 
byf
강사의 지도하에 가위질을 연습하고 있는 자리 유세프.

유니세프 어린이 보호 전문가인 샤구프타 바하티는 “소외된 지역 청소년들은 정부기관의 포괄적인 직업훈련과정에 참여할 기회가 너무 적습니다. 'Building Young Futures' 프로그램으로 소외되고 가난한 청소년들이 전문적인 능력과 사회적 능력을 키우는 것을 보는 것은 기쁜 일입니다. 이 청소년들이 자신들의 가정에 큰 도움이 되고 더 나아가 사회에 도움이 되길 바랍니다.” 라고 말했습니다. 

소외된 청소년들은 교육과정에 참여하면서, 그들 스스로 미래를 선택할 수 기회가 주어지고 이를 위한 교육을 받을 수 있습니다. 교육을 받으면서 친구들을 사귀고 이를 통해 자신감과 사회성을 키워갑니다. 그리고 교육을 통하여 직업을 얻음으로써 가정과 지역사회에서 자신의 역할을 수행하게 됩니다. 때문에 청소년 교육 프로그램은 사회와 공동체 전체의 발전을 이끌고 청소년 스스로 올바른 미래를 개척하게 한다는 점에서 매우 중요한 역할을 하고 있습니다.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