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니세프 내용 바로가기 링크

후원자 참여

후원자 참여 이미지

유니세프 후원자님과
함께하는 다양한 활동

MORE

착한상품

착한상품 이미지

지구촌 어린이들에게 희망이
전해지는 착한상품

MORE

자원봉사

자원봉사 이미지

세계 어린이를 위해 활동하는 다양한 유니세프 자원봉사

MORE

스토리

공지사항

톰 히들스턴과 함께하는 #EmergencyLessons 캠페인

2016.06.09
톰 히들스턴 학창 시절 사진 공개

가장 좋아하는 학창시절 사진이 있으신가요? 영국의 유명 영화배우 톰 히들스턴이 자신의 학창시절 사진을 공개했습니다. 귀여운 줄무늬 바지가 인상적인 이 사진은 그가 4살 때 찍은 사진이라고 합니다.
 
  
유니세프 영국위원회 친선대사 톰 히들스턴은 #EmergencyLessons 캠페인의 목적으로 자신의 사진을 공개했습니다. #EmergencyLessons은 위기상황에 처한 소년·소녀들의 교육 권리를 보장하기 위해 시작된 캠페인입니다.

“제 사진을 공개합니다. 이 사진을 찍었던 4살 무렵, 전 제가 배우가 되고 싶은 줄 몰랐지만, 학예회에서 두꺼비 역할을 맡았습니다. 학교는 친구들을 만나는 곳이고, 선생님이며, 보호시설이며, 안정이며, 또한 희망입니다. 그뿐만 아니라 학교는 우리가 누군지를 알고, 무엇이 되고 싶은지를 발견하는 곳입니다.”

톰 히들스턴은 위기와 분쟁 속에서도 어린이들은 동등한 교육의 권리를 누려야 한다고 이야기합니다. 지금도 분쟁을 겪고 있는 여러 나라의 어린이들은 학교에 다니지 못하는 상황에 놓여 있습니다. 

학교에서 수업받는 야로스와프(Yaroslav, 앞 줄 가운데)와 나스티아(Nastya, 앞 줄 왼쪽)

동등한 교육 기회를 제공하기 위한 유니세프의 노력
 
"집으로 돌아가는 게 꿈이에요. 집에 자전거를 두고 왔어요. 자전거를 엄청 많이 탔었거든요."

2014년 4월, 동우크라이나에서 분쟁이 발생했습니다. 수천 명의 어린이들은 그들의 집을 떠날 수밖에 없었습니다. 동우크라이나의 40%의 어린이들이 총격 장면을 목격했습니다. 

그럼 우크라이나 분쟁에 영향을 받은 야로스와프와 나스티아에게 학교는 무슨 의미일까요? 두 어린이는 자신들에게 학교가 왜 중요한지 설명해줬습니다. 이 아이들에게 학교는 보호시설이고, 놀이 공간이며, 희망입니다.

유니세프는 전쟁이나 자연재해 같은 긴급 구호 상황에서도 어린이들이 학습을 지속할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습니다. 파괴된 학교를 보수하거나 재건하며 교과서, 칠판, 교사용 교재 등의 교육 자재들을 제공하고, 교사들에게 훈련 프로그램을 시행합니다. 전 세계 모든 어린이가 양질의 교육을 보장받을 수 있도록 목표를 세워 지원하고 있습니다. 

기니의 한 교실 속 어린이들 모습. 학교가 문을 닫으면 어린이들은 더는 옆에 있는 친구들과 놀 수 없게 됩니다.

시리아 어린이들을 위해 유니세프의 지원으로 새롭게 문을 연 교육 센터에서 한 어린이의 모습

학교 칠판 앞에 서 있는 어린 기니 소녀. 기니의 어린이들은 에볼라 종식 이후 다시 학교에 돌아갈 수 있게 되었습니다.



#EmergencyLessons 캠페인에 참여해주세요!

긴급상황을 겪고 있거나 분쟁 후 후유증을 겪고 있는 아이들에게 교육은 음식이나 치료 약만큼이나 중요합니다. 톰 히들스턴은 우크라이나의 야로스와프와 나스티아 같은 아이들을 위해 우리가 할 수 있는 일이 있다고 말합니다. 

“지금 자신의 SNS에 #EmergencyLessons 해시태그와 함께 가장 좋아하는 학창시절 사진을 공유해주세요! 사진을 공유하여 위기와 분쟁 속에서도 어린이들이 교육받을 권리의 중요성을 알려주세요.”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