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니세프 내용 바로가기 링크

후원자 참여

후원자 참여 이미지

유니세프 후원자님과
함께하는 다양한 활동

MORE

착한상품

착한상품 이미지

지구촌 어린이들에게 희망이
전해지는 착한상품

MORE

자원봉사

자원봉사 이미지

세계 어린이를 위해 활동하는 다양한 유니세프 자원봉사

MORE

스토리

공지사항

어린이의 미래가 시작되는 이곳!

2016.09.09


어느덧 무더위가 물러가고 차츰 가을로 바뀌는 지금, 초중고교 교실에서는 2학기가 시작되었습니다. 학교에 다니는 일이 우리에게는 계절이 바뀌는 것만큼 평범한 일상이지만, 가는 것이 큰 행복이자 기쁨인 어린이들이 있습니다.  

 


영상 속 북부 이라크의 하셈 캠프에서 생활하는 알리는 “많은 사람이 죽었고 슬픈 일이 너무 많이 일어났어요. 수백 명의 이라크 사람들은 모술을 떠나야 했어요. 저는 폭탄이 너무 무섭고 폭탄에 맞을까 봐 두려웠어요”라고 말했습니다. 이곳에 살던 가족과 어린이들은 학교를 포함해서 모든 것을 두고 떠났습니다. 


어린이들에게 학교는 어떤 의미일까요?

 

“모술에서 우리는 진흙이 아닌 시멘트로 된 길을 걸어서 학교에 다녔어요.” 비록 지금은 진흙으로 된 길을 걸어 다니지만, 알리의 발걸음만큼은 가볍습니다. 친구와 오늘 본 시험에 관해 이야기하고, 축구를 하며 신나게 웃고 떠듭니다. 학교는 배움의 장소이며 소속감을 주는 곳이며 친구들과 교류하며 놀 수 있는 공간입니다. 

 

 

남수단의 한 초등학교의 교실 풍경입니다. 이 학교는 최근 다시 문을 열었습니다. 유니세프는 이 학교에 학습 물품과 지도 자료(School in a box)를 제공했습니다. 지금도 이 학교는 학생들이 사용하는 기본적인 가구와 교실 내부 수리가 시급한 상황입니다. 

 

 

멕시코 원주민을 위한 학교에서 어린이들이 수업을 듣고 있습니다. 읽기, 쓰기를 배우고 타고난 재능을 발전시켜 나가는 것은 모든 어린이가 가진 권리입니다.
 

 

많은 소녀에게 교실은 안전하고 기회를 제공하는 공간입니다. 그러나 예멘의 사진 속 이 학교는 공중 폭격으로 큰 피해를 받아, 1,500명의 소녀가 갑자기 교육을 받지 못하게 되었습니다. 예멘의 내전으로 학교가 무기한 닫히면서, 340만 명의 어린이들은 어쩔 수 없이 학교를 떠나야 했습니다.
 

 

차드의 이 어린이들은 예전에는 점토와 짚으로 만든 교실에서 벽돌 위에 앉아 공부했습니다. 이제 유니세프와 협력사의 도움으로 어린이들은 나무로 된 책상과 밝은 새로운 교실에서 공부하게 되었습니다. 
 

 

혈기왕성하게 수업에 참여하는 사진 속 우간다 어린이들을 위해 유니세프는 수업에 필요한 물품들을 공급하고 선생님들에게 지식을 공유하고 교육 방법을 훈련합니다. 
 

수업에 참여하고 있는 시에라리온 여학생. 


 

교육은 우리가 생각하는 모든 미래의 열쇠입니다. 모든 것은 이곳에서 시작합니다. 


배움과, 성장, 놀이의 공간인 학교는 재난과 전쟁 중에는 안전한 피난처가 되어줍니다. 긴급상황에 놓인 어린이들에게 학교는 음식과 긴급 의약품만큼 중요한 곳입니다. 전 세계의 교실은 다양한 차이점을 가지고 있지만, 어떤 형태의 교실에서든 어린이의 삶은 변화됩니다. 교육은 어린이의 미래가 달린 중요한 일입니다. 모든 것은 교실에서 시작됩니다. 


학교에서 있었던 당신의 기억에 남는 에피소드를 들려주세요. 그리고 위의 영상을 공유해 위기와 내전의 상황에서 학교의 중요성을 세상에 알려주세요!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