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니세프와 사람들

for every child, people

장사익 친선대사

소리꾼 장사익 씨는 2007년 5월 유니세프한국위원회 특별대표에 임명되었습니다. 이후 8년여 동안 음악을 통한 어린이 사랑을 꾸준히 실천한 공로로 2015년 3월 유니세프한국위원회 친선대사가 되었습니다. 2006년 12월부터 유니세프 기금 마련을 위한 소리판을 시작으로 2007년 6월 미주순회공연을 통한 수익금 기부, 2013년 11월 한국위원회 20주년 기념 KBS 열린음악회 참여, 2015년 3월 세종문화회관 후원자 초청 공연 등 다양한 방법으로 유니세프 사업을 적극 지원하고 있습니다.

친선대사 임명

  • 2007년 5월 유니세프한국위원회 특별대표 임명
  • 2015년 3월 유니세프한국위원회 친선대사 임명

주요 활동

  • 2006년 장사익 소리판 ‘사람이 그리워서’ 콘서트 수익금 기부
  • 2010년 앙드레 김 추모패션쇼
  • 2010년 아이티 대지진 피해 어린이 기금 전달
  • 2013년 유니세프한국위원회 20주년 기념 KBS ‘열린 음악회’ 참여
  • 2015년 유니세프 후원자 초청 봄맞이 음악회 공연
  • 2015년 네팔 긴급구호 ‘네팔 팔찌’ 캠페인 참여
  • 2015년 필리핀 태풍 하이옌 피해 지역 유니세프 사업 현장 방문
  • 2015년 유니세프 필리핀 사업 현장 방문 연계 토크 콘서트
  • 2016년 유니세프 70주년 기념 KBS ‘사랑나눔의 희망음악회’ 출연
  • 2018년 인도네시아 긴급구호 기금 기부
  • 2019년 글씨 초대전 '낙락장서(落樂張書): 붓으로 노래한 장사익의 낙서' 수익금 기부
  • 2020년 2월 코로나19 국내 어린이 돕기 후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