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니세프 내용 바로가기 링크

설립이념

유니세프 설립이념 이미지

어린이가 살기좋은 세상은
모두가 살기좋은 세상입니다

MORE

역사

유니세프 역사 이미지

1946년 창립된 유니세프의 역사를 알아보세요

MORE

후원자 참여

후원자 참여 이미지

유니세프 후원자님과
함께하는 다양한 활동

MORE

착한상품

착한상품 이미지

지구촌 어린이들에게 희망이
전해지는 착한상품

MORE

자원봉사

자원봉사 이미지

세계 어린이를 위해 활동하는 다양한 유니세프 자원봉사

MORE

보도자료

공지사항

유니세프, 2019 아동친화적 도시계획 포럼 열어

2019.05.24

유니세프, 2019 아동친화적 도시계획 포럼 열어

 

     – 유니세프 아동친화도시 추진 지방정부협의회 2019년 포럼 개최
     – 78개 지자체 단체장 및 아동, 도시계획 각계 전문가 참석
     – 해외 우수 사례 소개 및 패널 토론 진행

 

 

△ 24일 개최된 유니세프 아동친화도시 추진 지방정부협의회 2019년 임시총회 및 포럼 (사진 제공=유니세프한국위원회)

 

유니세프한국위원회는 24일 ‘유니세프 아동친화도시 추진 지방정부협의회’와 함께 ‘아동친화적 도시계획’을 주제로 포럼을 열었다. 

경기도 화성시 어린이문화센터 아이누리극장에서 열린 이번 포럼에는 이기철 유니세프한국위원회 사무총장, 유니세프 아동친화도시 추진 지방정부협의회 78개 회원 지자체 단체장 및 실무진 및 아동 관련 각계 전문가들이 참석하여 ‘아동친화적 도시계획’에 대해 논의하는 시간을 가졌다. 

기조연설은 영국 아동권리 전문가이자 놀이 컨설턴트인 팀 길이 맡았다. 그는 아동친화적인 도시 공간 조성은 아동이 도시를 바라보는 관점을 이해하는 것에서 출발한다며, ‘공간’ 마련뿐 아니라 아동이 손쉽게 접근하여 마음껏 향유할 수 있는 ‘환경’이 마련되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팀 길은 어른 위주 도시계획에서 벗어나 아동의 목소리를 듣고 아동의 삶의 질을 높일 수 있는 도시를 만드는데 힘써야 할 때라고 역설했다. 

이날 토론의 패널로 참여한 주 범 건국대학교 교수는 ‘아동친화적 도시계획’이란 ‘아동이 활동하는데 원하지 않는 위험요소에 노출되지 않고 안전하게 활동을 할 수 있는 도시계획’이라고 설명하며 도로, 건축물, 놀이 공간 등을 안전하게 사용할 수 있는 환경이 뒷받침되어야 함을 강조하였다. 이준석 스튜디오 글루 대표는 대중교통에서 아동에 대한 배려와 공공자전거의 활성화를 통해 아동이 자유롭게 이동할 수 있는 도시를 만들어야 한다고 했다. 

또한, 김아연 서울시립대학교 조경학과 교수는 국내에서 유니세프한국위원회와 함께 진행한 군산 맘껏 광장 프로젝트 및 전주 맘껏 숲 프로젝트 사례들을 소개하며 아동친화적 공간 조성에 대한 중요성과 효과를 강조했다. 

이기철 유니세프한국위원회 사무총장은 “유니세프 아동친화도시에서 어린이 삶의 질이 올라가고 더 행복한 공간이 될 수 있도록 모든 지자체가 앞장서 줄 것을 부탁하고, 아동친화도시를 추진하는 지자체 단체장들과 담당 공무원은 어린이의 행복 뿐 아니라 저출산 과제 해결이라는 국가적 과제를 수행하고 계신 애국자”라며 감사를 표했다.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