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러브마이셀프(LOVE MYSELF)’ 캠페인 4주년 특별 축하 영상 공개
2021.01.01

‘러브마이셀프(LOVE MYSELF)’ 캠페인 4주년

방탄소년단 특별 축하 영상 공개

 

- 2017년 ‘러브마이셀프’ 캠페인 시작. 유니세프한국위원회에 기부 누적액 360만 달러 달해

- 2021년 유니세프 ‘세계아동현황 보고서’에 성공 캠페인으로 소개, 세계적 영향력 인정받아   

 

11월 1일 ‘러브마이셀프(LOVE MYSELF)’ 캠페인 4주년을 맞아 공개된 방탄소년단의 특별 축하 영상 (사진제공=유니세프한국위원회)

 

유니세프한국위원회(사무총장 이기철)는 11월 1일 방탄소년단이 ‘러브마이셀프(LOVE MYSELF)’ 캠페인 4주년을 맞아 축하와 감사의 메시지를 담은 특별 영상을 공개했다고 전했다.

 

방탄소년단 멤버들은 이번 특별 영상을 통해 “지난 4년 동안 러브마이셀프가 유니세프와 함께 전 세계 많은 분들에게 희망과 위로의 메시지가 되어가는 과정을 보며 참 감격스럽고 감사한 마음이 들었다”라며, “저희 메시지에 귀 기울여 주시고 함께 목소리를 내주셔서 감사드린다”는 인사와 함께, “내년, 내후년에는 이 캠페인이 얼마나 더 긍정적인 에너지를 만들어낼지 너무 기대가 된다”라고 전했다. 영상은 유튜브 채널 유니세프한국위원회(https://youtu.be/qV1wiMZkuCk)와 방탄tv(https://youtu.be/LB0cgXyXl88)에서 확인할 수 있다.

 

방탄소년단과 빅히트 뮤직(구 빅히트엔터테인먼트)은 2017년 11월 1일 유니세프한국위원회와의 협약 이후 유니세프의 아동·청소년 폭력 근절 캠페인 #ENDviolence 후원을 위해 ‘나를 사랑하는 것이 진정한 사랑의 시작’이란 의미의 ‘LOVE MYSELF’ 캠페인을 전 세계에서 진행해 왔다. 

 

지난 4년간 캠페인을 통해 360만 달러의 기금(2021년 10월 기준)을 유니세프한국위원회에 후원했으며, 2021년 유니세프 ‘세계아동현황 보고서’에 한국 소재의 유니세프 파트너십 최초로 전 세계적 영향력과 글로벌 성과를 인정받으며 성공적인 캠페인으로 소개된 바 있다. 

 

이기철 유니세프한국위원회 사무총장은 “지난 4년간 방탄소년단이 전달한 선한 영향력은 실로 경이로웠다. 특히 코로나 19로 전 세계가 힘겨운 시간을 겪는 동안 방탄소년단의 용기와 희망의 메시지는 어떤 말보다도 큰 위로가 돼 주었다. 전세계에 한국을 알리는 데에도 크게 기여했다. 매해 10억 원 이상을 유니세프에 기부하며 유니세프의 아동·청소년 폭력 근절 캠페인을 적극 후원해주었다. 전 세계 아동 청소년들을 위한 방탄소년단의 진심 어린 행보와 아낌없는 지원에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유니세프한국위원회는 한국에서 유니세프를 대표해 기금모금과 아동권리옹호활동을 펼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