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니세프 내용 바로가기 링크

설립이념

유니세프 설립이념 이미지

어린이가 살기좋은 세상은
모두가 살기좋은 세상입니다

MORE

역사

유니세프 역사 이미지

1946년 창립된 유니세프의 역사를 알아보세요

MORE

후원자 참여

후원자 참여 이미지

유니세프 후원자님과
함께하는 다양한 활동

MORE

착한상품

착한상품 이미지

지구촌 어린이들에게 희망이
전해지는 착한상품

MORE

자원봉사

자원봉사 이미지

세계 어린이를 위해 활동하는 다양한 유니세프 자원봉사

MORE

보도자료

공지사항

충주시 초등학교에 ‘유니세프 맘껏 바닥놀이판’ 펼쳐진다

2018.10.03

충주시 초등학교에 ‘유니세프 맘껏 바닥놀이판’ 펼쳐진다

 

- 유니세프한국위원회, 충주시 3개교에 충주시청, 충주교육지원청, ㈜아스팔트아트의 민관협력을 이끌어 ‘유니세프 맘껏 바닥놀이판’ 설치

 


▲ ‘유니세프 맘껏 바닥놀이판’에서 신나게 노는 금릉초등학교 어린이(사진 제공=유니세프한국위원회)

 

(2018/10/03=유니세프한국위원회) “실내보다는 밖에서 노는 게 좋아요! 바깥에 놀 곳이 새롭게 생겨서 정말로 즐거워요”라며 바닥놀이판에서 뛰노는 금릉초등학교의 이서현(2학년) 어린이가 소감을 밝혔다. 중앙탑초등학교 김도유(1학년) 어린이는 “처음 보는 모양의 바닥놀이판이 재미있다”며 “앞으로도 바닥놀이판이 더 많이 생기면 좋겠다”는 희망사항을 말했다.

 

유니세프한국위원회가 일상 생활 속 놀이를 권장하기 위해 마련한 ‘유니세프 맘껏 바닥놀이판’이 충주시청과 충주교육지원청의 협력, ㈜아스팔트아트의 재능기부로 금릉초등학교, 남산초등학교, 중앙탑초등학교 총 3개교에 설치되었다.

 

‘유니세프 맘껏 바닥놀이판’은 ‘모든 어린이는 맘껏 쉬고 놀 권리가 있다’는 유엔아동권리협약 (31조)을 토대로, 놀 권리에 대한 인식 제고와 바깥놀이 활성화를 위해 유니세프한국위원회가 마련한 것이다. 학교나 공원 내 빈터, 음수대나 휴지통 앞에 ‘유니세프 맘껏 바닥놀이판’을 설치해, 일상생활에서 자연스럽게 놀이의 물꼬를 틀 수 있도록 했다.

 

이기철 유니세프한국위원회 사무총장은 “유니세프 아동친화도시인 충주시의 시청과 교육청, 그리고 기업이 어린이를 위해 협력한 모범적인 사례”라며, “앞으로도 많은 지역에서 어린이의 놀 권리를 증진하기 위한 민관협력이 활성화되길 희망한다”고 밝혔다.

 

김복연 충주시 아동친화드림팀장은 “도시화·저출산·IT기술의 발달 등으로 아이들의 야외활동이 부족한 가운데 바닥놀이판이 안전한 야외 놀이공간 역할을 하고, 호기심과 상상력을 자극하는 등 아이들에게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수 있을 것을 기대한다”고 밝혔다.

 

각국의 유엔아동권리협약 이행상황을 모니터링하는 유엔아동권리위원회는 한국 교육의 극심한 경쟁을 우려하며 어린이의 놀 권리를 증진할 것을 한국 정부에 권고한 바 있다. 이에 유니세프한국위원회는 2014년부터 우리나라 어린이들의 놀 권리를 위해 정부, 지자체, 학교 단체 등과 함께 다양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 유엔아동권리협약: 1989년 11월 유엔총회에서 만장일치로 채택된 어린이를 위한 협약. 이 세상 어린이라면 누구나 마땅히 누려야 할 생존 • 보호 • 발달 • 참여 등 모든 권리가 담겨 있다. 한국을 포함, 전 세계 196개국에서 지키기로 약속했다.

 


▲ ‘유니세프 맘껏 바닥놀이판’에서 신나게 노는 중앙탑초등학교 어린이 (사진 제공=유니세프한국위원회)

 


▲ ‘유니세프 맘껏 바닥놀이판’에서 신나게 노는 중앙탑초등학교 어린이(사진 제공=유니세프한국위원회)

후원하기